본문 바로가기

Knoc 한국석유공사

검색하기

공지시항

메인 고객참여 공지시항
한국석유공사,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증

▪ 여수 석유비축기지 복합 재난상황 가정...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최우선한 대응 훈련 실시
▪ 김동섭 사장 ‘유비무환’ 정신 강조하며 안전관리체계 철저한 점검 당부

한국석유공사(사장 김동섭)가 16일 오후 여수 석유비축기지에서 여수시청 및 해경, 군부대와 함께‘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하역작업을 진행 중이던 유조선에 기관 고장을 일으킨 선박이 충돌해 화재가 발생하고 누유, 해양오염 사고로 이어지는 복합 재난상황을 가정하여 진행되었다. 공사는 신속한 초기 재난대응 활동 전개 여부와 인명구조 및 환경오염 차단·복구역량을 점검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최우선적으로 보전하는데 중점을 두었다고 밝혔다.

해상 방재선 및 재난감시용 드론을 동원해 입체적으로 진행된 이날 훈련에서 합동평가단과 국민체험단은 재난 상황에 처했을 때 공사의 단계별 비상 대응조치와 현장 위기 대응능력, 유관기관과의 협업체계가 실제 얼마나 효과적으로 작동하는지 여부를 관심있게 살펴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공사는 훈련 시작 전 평가단 및 참관단을 포함한 모든 참가자를 대상으로 급성심정지 환자 발생을 대비한 심폐소생술(CPR) 집중교육을 실시,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데 필수적인 기본 응급처치술의 중요성을 강조하기도 했다. 

김동섭 사장은 “공사는 재난관리 책임기관으로서 실제 재난상황에서도 흔들림 없는 역할을 완수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국가 핵심기반 시설인 석유비축기지의 안전한 보호를 통해 에너지 안보를 책임진다는 사명감을 갖고, 유비무환의 자세로 재난 안전관리체계의 철저한 점검 및 개선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훈련에는 공사를 비롯하여 여수시, 여수해양경찰청, 해양환경공단,여수소방서, 여수경찰서, 육군 7931부대, GS칼텍스 등 14개 기관에서 170여명이 참여하였다.


붙 임 관련사진 4부.  끝.